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지하철에서 흡연하는 남성... 제지하자 “×× 꼰대 같아” 욕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6-17 10:24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한 남성이 지하철 객실 내에서 흡연하는 모습. 사진=유튜브 캡처

▲ 한 남성이 지하철 객실 내에서 흡연하는 모습. 사진=유튜브 캡처

서울의 한 지하철 객실 내에서 담배를 피우는 남성의 모습이 논란이 되고 있다.

17일 온라인 커뮤니티와 유튜브 등에는 ‘지하철 담배 빌런’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남성은 지하철에서 마스크를 턱에 걸친 채 한 손으로 담배를 피우고 있다.

서울 지하철 4호선 수유역으로 향하는 지하철 객실 내부에는 승객들이 가득 차 있었다. 해당 남성이 담배를 피우자, 주변 사람들은 황당하다는 표정으로 그를 바라봤다.

이후 그의 옆에 있던 한 승객이 흡연을 말리기 시작했다. 그는 자신을 말리는 승객 때문에 담배가 떨어지자 담뱃갑에서 새 담배를 꺼내려고 했다.

주변 승객들은 “공공장소잖아요”, “나중에 (지하철 밖으로) 나가서 하세요”라며 그를 말렸다. 지하철에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를 착용해달라’는 안내 방송도 나왔다.

그러자 그는 “제 마음이잖아요”라며 “솔직히 (담배) 연기 마신다고 피해 많이 가요?”라며 반발했다.

이어 “×× 도덕 지키는 척 한다. ×× 꼰대 같아, 나이 처먹고 ××”라며 욕설을 남발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