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녹색기후기금, 인도·케냐·세네갈 등 6개 개도국 기후대응 사업 지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5-20 17:23 국제경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GCF, 3.3억달러 규모 기후대응 사업 승인

녹색기후기금(GCF) 사무국이 입주한 인천 연수구 송도 아이타워.  연합뉴스

▲ 녹색기후기금(GCF) 사무국이 입주한 인천 연수구 송도 아이타워.
연합뉴스

녹색기후기금(GCF)이 6개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3억 3000만 달러(약 4191억원) 규모의 기후 변화 대응 사업을 지원한다. GCF는 개발도상국의 온실가스 감축과 기후변화 적응을 지원하는 유엔 산하 국제기구다.

20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GCF는 지난 16~19일 코로나19 이후 처음으로 대면 이사회를 열고 인도 E-모빌리티 금융 프로그램, 파키스탄 분산형 태양광 사업, 바누아투 지역사회 기반 기후복원력 사업, 케냐·세네갈 기후 친화적 조리 방법 보급 등 6개 개도국의 기후 변화 대응 사업 5건을 승인했다.

이번에 승인된 사업 규모는 총 3억 3000만달러다. 이에 따라 GCF 추진 사업은 총 196건, 총 사업 규모는 390억달러로 늘어난다.

이사회는 또 GCF 인증 기구로서 활동 기한이 만료되는 산업은행의 재인증을 승인했다. 이와 함께 개발도상국의 수요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사업 제안서에 대한 약식승인 절차도 개편하기로 했다.

김경희 기재부 개발금융국장은 “이사회 차원에서 GCF의 기후 적응 분야 지원 강화를 위한 구체적인 청사진을 마련하고, 약식승인 절차를 더욱 간소화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다음 이사회는 오는 7월 17~20일 한국에서 열린다.


세종 이영준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