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박지원 “이재명 ‘108번뇌’ 발언은 출마 신호”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6-25 10:44 정치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박지원 전 국정원장 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박지원 전 국정원장
뉴스1

박지원 전 국정원장은 이재명 의원이 더불어민주당 당권 도전에 나설 것으로 예상했다. 이 의원이 불출마 요구에 ‘108번뇌 중이다’라는 식으로 확답을 피한 것이 그렇게 보는 이유라고 했다. 

박 전 원장은 24일 밤 KBS라디오 ‘주진우 라이브’에서 홍영표, 전해철 등 이른바 친문핵심 의원들이 전당대회 불출마를 선언하면서 이재명 의원에게도 ‘불출마’를 요구하자 이 의원이 “고민해 보겠다”며 말한 것과 관련해 “상당수 의원들의 압박이 있지만 제가 볼 때는 이재명 의원이 ‘108번뇌 하고 있다’라고 한 것은 ‘나간다’는 뜻으로 본다”고 지적했다.

여기에 이 의원이 “당 대표 된다 한들 저 자신에게는 손해입니다”라고 한 부분도 이미 출마 결심을 굳혔다는 신호로 읽을 수밖에 없다고 했다.
답변하는 이재명 의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이 24일 오전 충남 예산군 덕산리솜리조트에서 열린 ‘새롭게 도약하는 민주당의 진로 모색을 위한 국회의원 워크숍’을 마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22.6.24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답변하는 이재명 의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이 24일 오전 충남 예산군 덕산리솜리조트에서 열린 ‘새롭게 도약하는 민주당의 진로 모색을 위한 국회의원 워크숍’을 마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22.6.24 연합뉴스

민주당은 지난 23∼24일 충남 예산군의 한 리조트에서 워크숍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는 추첨으로 조를 뽑아 10명씩 비공개 토론을 진행했고 이 의원과 홍영표 의원이 같은 14조에 배정돼 눈길을 끌었다.

워크숍에 참석한 한 의원에 따르면 14조에 배정된 대다수 의원은 이 의원에게 “전당대회에 나오지 말라”고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홍 의원은 테이블을 사이에 두고 이 의원과 마주 앉아 “이번 전당대회에 나오지 말라”며 “당의 단결과 통합이 중요한데 당신이 나오면 이것이 깨진다”고 말했다고 한다.

이 의원은 다수 의원의 불출마 요구에 “고민해보겠다”고 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의원은 워크숍에 앞서 일부 의원들에게 전대 출마와 관련, “108번뇌를 하고 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 자리에서도 같은 발언을 했다고 한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