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범인 식별하고 있다” 美 블록체인 기업, 해커에 털렸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6-25 14:20 IT·인터넷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미국 블록체인 기업 하모니가 1억 달러(약 1300억원) 상당 가상화폐를 해킹당했다고 영국 로이터통신과 미국 워싱턴포스트(WP) 등이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하모니는 P2P(개인 간 금융) 사이트 등 비전통 금융 서비스에 사용되는 블록체인 상품을 개발하는 기업이다.

하모니는 이날 트위터를 통해 해킹 사실을 알리며 “미국 당국과 법의학 전문가와 함께 범인을 식별하고 도난당한 자금을 회수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블록체인이란 일종의 디지털 거래 장부로 한 블록체인에 저장된 가상화폐를 다른 블록체인으로 보낼 때 ‘브릿지’(bridge) 기술을 이용한다.

범인은 이더리움과 바이낸스 체인을 옮기는 ‘호라이즌 브릿지’를 해킹한 것으로 전해졌다.

브릿지는 해커의 단골 표적으로 지난 3월에도 블록체인 비디오 게임 ‘액시 인피니티’가 브릿지를 해킹당해 6억2500만달러 규모의 피해를 입었다.

런던 블록체인 분석회사 엘립틱(Elliptic)에 따르면 올해 브릿지 해킹을 통해 가상화폐 10억 달러 이상이 도난당했다.

강민혜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