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구찌 아니었다…아이유, 칸 데뷔에는 ‘이 드레스’ 선택했다 [명품톡+]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5-28 17:56 문화·건강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엔조최재훈.

▲ 엔조최재훈.

가수 아이유는 본명인 배우 이지은으로 제75회 칸 국제영화제 레드카펫을 밟았습니다. 지난 26일(현지시간) 프랑스 남부에서 열린 영화제에 아이유는 영화 ‘브로커’로 참석했는데요.

영화는 칸 영화제 경쟁 부문 진출작입니다.

가수로서 국내 최정상에 섰고, 이제 배우로 칸을 밟은 아이유는 이 자리에서 자신이 앰버서더로 활동했던 구찌 드레스를 선택하지 않았습니다.

● ‘세계적 럭셔리’ 대신
‘국내 럭셔리’ 선택


대신 아이유가 선택한 드레스는 국내서는 웨딩드레스 브랜드로 알려진 엔조최재훈입니다. 럭셔리 브랜드는 아니니 다소 생소할 수 있습니다.

최재훈 디자이너가 자신의 이름을 그대로 넣어 만든 브랜드로 아이유의 팬들 사이에서는 종종 착용했던 브랜드로 알려져 있습니다.

얼핏 회색으로도 보이는 색감의 쉬폰 드레스로, 회색, 아이보리 빛이 섞인 흰색이 그라데이션으로 상의부터 발 끝까지 이어지는 드레스입니다.

아이유의 데뷔 이후 이미지처럼 청순한 기운을 자아내는 드레스입니다.

● 칸 폐막 이후 시일 지나면
일반인도 입을 가능성


28일 익명을 요구한 업계 관계자는 현재는 칸 영화제 폐막식을 앞두고 드레스 관련 정보를 공유하고 있지 않다고 전했습니다.

일각에서 아이유를 위한 특별 제작 드레스라거나 봄 컬렉션 제품의 일부라는 등의 보도가 나온 것에 대한 상세 설명이 현재로선 부적절하다는 해석도 덧붙였습니다.

그러나 엔조최재훈 브랜드 인스타그램 등 홍보 채널에서는 아이유가 칸 영화제에 참석해 착용한 드레스 사진 등을 다수 발견할 수 있습니다.

이날 업계에 따르면 드레스 이름이나 상세한 소재 등은 영화제 관련 일정 등이 모두 끝나면 천천히 공개될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대개 웨딩드레스를 기반으로 한 국내 드레스 브랜드들이 연예인의 시상식에도 드레스를 협찬하고, 이후 일반 대중에게도 결혼식 2부 드레스 등으로 제품을 추천하는 관행으로 보면요.

시일이 지나면 원하는 사람에 한해 ‘아이유 드레스’를 입는 행운을 누릴 수도 있겠습니다.

● 주얼리는 쇼메
송혜교 앰버서더인 그 브랜드


주얼리는 럭셔리 브랜드 쇼메의 것입니다.

쇼메는 배우 송혜교가 앰버서더를 맡고 있는 주얼리 브랜드입니다. 일명 ‘러브링’으로 알려진 웨딩밴드 비 마이러브링으로도 알려진 브랜드예요.

아이유는 포토콜에서는 540만원의 조세핀 아그레뜨 반지, 가격 미정인 토르사드 드 쇼메 귀걸이를 착용했습니다.

그러나 쇼메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 인스타 스토리 형식의 홍보물에는 아이유의 착용 모습이 아직까지는 고정 게시물로 공개돼 있지 않습니다.

쇼메는 협찬 대상의 사진을 소수로 느리게 올린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폐막 이후 천천히 게재될 가능성도 있겠습니다.
엔조최재훈 인스타그램.

▲ 엔조최재훈 인스타그램.



강민혜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