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는 왜 아이폰 못 사줘”…딸에 무릎 꿇은 中 아버지

“아빠는 왜 아이폰 못 사줘”…딸에 무릎 꿇은 中 아버지

하승연 기자
입력 2024-05-23 09:59
업데이트 2024-05-23 10:13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중국의 종씨가 촬영한 영상 속 딸과 아버지의 모습. 아이폰을 사달라는 딸에 아버지가 자책하며 무릎을 꿇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웨이보 캡처
중국의 종씨가 촬영한 영상 속 딸과 아버지의 모습. 아이폰을 사달라는 딸에 아버지가 자책하며 무릎을 꿇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웨이보 캡처
중국의 한 아버지가 자녀에게 아이폰을 사줄 경제적 여유가 없어 무릎을 꿇고 사과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22일(현지시간)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지난 4일 중국 중부 산시성 타이위안에서 길을 지나던 종씨는 거리에서 마주친 아버지와 딸의 모습을 촬영한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한 남성은 자신의 딸에게 무릎을 꿇고 있는 모습이다. 종씨는 10대 딸이 아버지에게 “다른 부모님들은 아이들에게 아이폰을 사줄 수 있는데, 왜 아빠는 아이폰을 사줄 돈이 없느냐”고 심하게 따져 물었다고 전했다.

이에 아버지는 무릎을 꿇고 고개를 저으며 자신의 경제적 무능을 자책하는 행동을 보였고, 딸은 그런 아버지가 부끄럽다는 듯 “빨리 일어나, 일어나라고”라고 소리쳤다고 한다.
중국의 종씨가 촬영한 영상. 아이폰을 사달라는 딸에 아버지가 자책하며 무릎을 꿇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웨이보 캡처
중국의 종씨가 촬영한 영상. 아이폰을 사달라는 딸에 아버지가 자책하며 무릎을 꿇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웨이보 캡처
5분간 그들의 모습을 지켜 봤다는 종씨는 “두 사람의 대화 소리가 너무 커서 지나가던 사람들이 다 들을 수 있을 정도였다”며 “(아버지의) 슬픔이 느껴져 마음이 아팠다. 나라도 딸을 한 대 때리고 싶었다”고 전했다.

해당 영상은 중국 소셜미디어(SNS)에서 화제가 돼 웨이보에서 9100만회, 더우인에서 600만회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보도에 따르면 다수의 현지 누리꾼은 10대 소녀의 허영심과 딸을 제대로 교육하지 못한 아버지의 무능을 지적했다.

누리꾼들은 “소비주의가 청소년들에게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아이의 허영심을 지적하지 않은 아버지도 잘못이 있다”, “딸이 허영심이 너무 많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10대 아이폰 선호 현상’ 국내에서도 나타나
이미지 확대
지난 2021년 공정거래위원회는 애플코리아의 동의를 최종적으로 승인했다. 이번 동의의 결은 애플이 거래상대방인 이동통신 사업자에 대해 거래상 지위를 남용한 부분과 부분 처리의 크기 개선을 시정 제약과 소비자 후생 제한 지원을 제한하는 상생이 포함돼 있다. 사진은 서울 kt스퀘어의 애플 스토어. 2021.2.3 오장환 기자
지난 2021년 공정거래위원회는 애플코리아의 동의를 최종적으로 승인했다. 이번 동의의 결은 애플이 거래상대방인 이동통신 사업자에 대해 거래상 지위를 남용한 부분과 부분 처리의 크기 개선을 시정 제약과 소비자 후생 제한 지원을 제한하는 상생이 포함돼 있다. 사진은 서울 kt스퀘어의 애플 스토어. 2021.2.3 오장환 기자
이러한 10대들의 아이폰 선호 현상은 국내에서도 나타나고 있다.

한국 갤럽이 지난해 조사한 바에 따르면 한국의 18~29세의 젊은 세대 중 65%가 아이폰을 사용했다. 성별로는 남성이 60%, 여성은 71%가 아이폰을 사용했다.

이에 10대들 사이에서는 ‘아이폰을 쓰지 않으면 왕따’라는 말까지 나올 정도라고 한다. 지난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초등학생 자녀를 둔 학부모가 스마트폰 교체 문제로 자녀와 갈등을 빚었다는 하소연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당시 글을 쓴 A씨는 “갤럭시를 사주겠다고 했는데 딸이 아이폰을 갖고 싶다고 울더라”며 “반성문을 써오라고 돌려보냈지만 (딸을 혼낸 것에) 비참한 기분이 들어 중고로 아이폰을 사줬다”고 토로했다.
하승연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삭제
위로